세계태권도연맹, 피스앤스포츠 선정 ‘올해의 경기단체’
월드태권도케어스프로그램으로 평화 봉사 실천한 결과

tmp_241971001480574475
2008년부터 전 세계적으로 평화와 봉사에 노력한 개인이나 단체에게 주어지는 피스앤스포츠 올해의 경기단체상. 태권도로 평화를 실천하고 있는 세계태권도연맹이 올해의 경기단체로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지난 24일(현지 시각) 모나코의 페어몬트호텔에서 열린 ‘2016 피스 앤 스포츠(Peace and Sport) 국제 포럼’에서 WTF는 국제배구연맹(FIVB), 브라질군인스포츠위원회(Brazilian Military Sports Commission)와 경합을 벌였다.
조 정원 총재 “올림픽 2020, 유엔 2030 어젠다인 지속가능한 개발을 위한 스포츠의 인류사회에 대한 사회적 책임과 기여에 동참하기 위해, WTF는 월드태권도케어스프로그램과 태권도박애재단(THF)을 설립했다. 박애재단은 난민촌 어린이들에게 올림픽 정신, 세계평화 등의 교육으로 꿈과 희망을 주고 있다. 앞으로도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경기단체가 될 것이다”것 이라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WTF는 ‘월드태권도케어스프로그램’(World Taekwondo Cares Program, WTCP)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WTCP는 전 세계 난민촌, 고아원 그리고 자연재해 지역 어린이를 지원한다. 아프리카와 남미 등 개발도상국에 교육을 통해 태권도를 보급하는 사업의 일환이다.
지난 4월 스위스 로잔에서 모금 기구 THF도 설립해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 지난해 요르단의 시리아 난민 캠프인 자타리(Zaatari)와 아즈락(Azraq)을 시작으로 터키 시리아 난민 캠프, 지진 피해를 입은 네팔 등에서 봉사 활동을 진행했다. 아즈락 난민 캠프에는 한국인 및 현지 태권도 사범들이 태권도를 통한 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피스앤스포츠는 이날 WTF와 전 세계 난민 돕기 프로젝트 협력을 약속하는 MOU를 체결했다.  지난 3월 10일에는 스위스 제네바 유엔난민기구(United Nations High Commissioner for Refugees, UNHCR) 본부에서 UNHCR과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WTF는 내년 초 요르단 아즈락 난민 캠프 안에 태권도 교육 전용 ‘태권도아카데미(Taekwondo Academy)’ 건물 준공식과 물품 전달식을 가질 예정이다. 태권도아카데미는 단층 건물로 전용 도장과 교실, 탈의실, 진료실 및  카페테리아 등이 들어선다.
신병주 태권도조선 기자[tkd@chosun.com]

신병주 기자

32 comments

Comments are closed.